티스토리 뷰


밤골마을의 어느 구석진 곳에 묘오한 고드름이 생겼다.

동굴속 종유석에서나 볼수 있었던 위로 솟아오르는 고드름이었다.

날이 너무 추워서 물이 땅에 떨어져서 흐르기 이전에 얼어버리고

그 위에 또다시 같은 과정이 반복되어서 생기는 고드름이었다.



201801 신림동 밤골마을


댓글쓰기 폼